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조선갈비

언제 끝이 날까

댓글 9 2020-03-17 (화) 정숙희 논설위원
댓글 운영 원칙

오늘의 한마디

'오늘의 한마디'는 기사에 대하여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남의 생각을 들으며 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그러나 간혹 불건전한 내용을 올리시는 분들이 계셔서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운영원칙을 적용합니다.

1. 댓글 삭제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아래에 해당하는 내용이 포함된 댓글이 발견되면 예고없이 삭제 조치를 하겠습니다.

  1. 타인에 대한 욕설 또는 비방
  2. 인신공격 또는 명예훼손
  3. 개인정보 유출 또는 사생활 침해
  4. 음란성 내용 또는 음란물 링크
  5. 상업적 광고 또는 사이트/홈피 홍보
  6. 불법정보 유출
  7. 같은 내용의 반복 (도배)
  8. 지역감정 조장
  9. 폭력 또는 사행심 조장
  10. 신고가 3번 이상 접수될 경우
  11. 기타 기사 내용과 관계없는 내용
2. 권한 제한

불건전한 댓글을 올리거나, 이름에 비속어 및 상대방의 불쾌감을 주는 단어를 사용, 유명인 또는 특정 일반인을 사칭하는 경우 이용에 대한 차단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차단될 경우, 일주일간 댓글을 달수 없게 됩니다.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욕설 등 법률에 위반되는 댓글은 관계 법령에 의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으니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Close

x
0 /300자

9건의 의견이 있습니다.

  • Neomaniac

    이래서 정숙희, 정숙희위원 하나 봅니다!! 정말 속 시원한 글 잘 읽었습니다. 어떻게 하면 작금의 코로나 사태를 대처해야 할지 깨우쳐 준 명칼럼이었습니다. 각종 문화행사, 스포츠 경기, 식당, 모임등이 강제로 중단될 뿐 아니라 소소한 일상이 무너진 지금, March Madness 정말 잔인한 3월을 보내는 우리에게 멀리 보고 넓게 생각하라는 일침 고맙습니다. 화장실 휴지를 찾아 헤메이는 하이에나들(?)이 하루 빨리 제정신차리고, 평범한 루틴으로 돌아가길 두손 모아 빌면서..

    03-17-2020 22:06:09 (PST)
  • f9fonly

    각 개인의 위생관념이 크게 바뀌지 않는한 이런 팬데믹은 계속 일어날 것입니다. 온 나라가 난리가 났는데도 아직도 기침과 재채기를 팔꿈치로 막고 하는 사람이 10% 정도 밖에 안되는 것 같습니다. 말로는 떠들어도 실천이 없고, 내가 걸리는 것은 걱정이 되어도 남에게 전염시키는 것은 관심 밖입니다.

    03-17-2020 18:33:52 (PST)
  • loan4989

    정숙희논설위원님..정말 촘촘하게 좋은 글 감사히 잘 읽었습니다.그지같은 글같지 않은 글자들이 도배한 미디어가 판치는 요즘..관심몰이에 눈먼 방송미디어들에 비하면 이런 좋은 정말 좋은 칼럼은 카톡이든 페북이든 트위터 인스타 요즘 말같지도 않은 헛 정보를 퍼나르는 쓰레기들이 퍼가야 할 좋은 글이라 생각됩니다.퍼지는것을 막을수 없는 코로나바이러스라면 재수없이 걸린다 하더라도 싸워서 이겨 나가는 인류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03-17-2020 18:19:28 (PST)
  • JAMSIL

    '정숙희 논설위원'의 글에 전적으로 동의하고 오랜만에 좋은 글 감사합니다. 미주한국일보에 논리적이고, 일목요연하며, 군더더기없는 간결한 정 논설위원의 글을 대하니 마음이 푸근해집니다. 수고하셨습니다. 특히 저도 몇 번을 읽어본 책인 제러드 다이어몬드의 ‘총, 균, 쇠’에서 균에 대한 부분을 다시 읽어보신 후에 글을 쓰신 성의에 고개 숙여집니다. 다른 논설위원들도 느끼는 바가 있었음 합니다. 정말 수고하셨습니다.

    03-17-2020 18:00:26 (PST)
  • aylee3699

    좋은 글 감사합니다.

    03-17-2020 12:46:50 (PST)
1
2


많이 본 기사

이전 다음
1/5

지식톡

more

오피니언

이전 다음
1/3

지사별 뉴스

주간운세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