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그 시작인가, 우한폭동 소식은

댓글 7 2020-03-30 (월) 옥세철 논설위원
댓글 운영 원칙

오늘의 한마디

'오늘의 한마디'는 기사에 대하여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남의 생각을 들으며 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그러나 간혹 불건전한 내용을 올리시는 분들이 계셔서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운영원칙을 적용합니다.

1. 댓글 삭제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아래에 해당하는 내용이 포함된 댓글이 발견되면 예고없이 삭제 조치를 하겠습니다.

  1. 타인에 대한 욕설 또는 비방
  2. 인신공격 또는 명예훼손
  3. 개인정보 유출 또는 사생활 침해
  4. 음란성 내용 또는 음란물 링크
  5. 상업적 광고 또는 사이트/홈피 홍보
  6. 불법정보 유출
  7. 같은 내용의 반복 (도배)
  8. 지역감정 조장
  9. 폭력 또는 사행심 조장
  10. 신고가 3번 이상 접수될 경우
  11. 기타 기사 내용과 관계없는 내용
2. 권한 제한

불건전한 댓글을 올리거나, 이름에 비속어 및 상대방의 불쾌감을 주는 단어를 사용, 유명인 또는 특정 일반인을 사칭하는 경우 이용에 대한 차단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차단될 경우, 일주일간 댓글을 달수 없게 됩니다.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욕설 등 법률에 위반되는 댓글은 관계 법령에 의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으니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Close

x
0 /300자

7건의 의견이 있습니다.

  • aramchi

    남 걱정 해 줄 때가 아니다. 지금 이대로 좀 오래 간다면 미국에서 폭동이 일어날까 가장 우려된다. 코로나 같은 것을 다스리자면 북한처럼 문을 꼭 닫아걸고 정보를 틀어막으며 찌지고 볶든 그 안에서 해결하든가, 아니면 한국처럼 문을 열어 놓고 철저히 검진하며 첨단 기기를 이용하여 철저히 동선을 파악하고 추적하며 끝까지 거의 공짜로 치료해 주든가. 미국은 이 둘 중 어느 하나도 제대로 하기 어려운 대국이다. 남 잘못 되기를 바랄 때가 아니다 이 양반아.

    04-06-2020 12:00:25 (PST)
  • JAMSIL

    이 분은 기대를 저버리지 않습니다. 무엇이 그리 불만인지 논설위원이라는 분의 글이 너무 공격적이고, 어두운 구석만 보고 있는것 같습니다. 잘 한것은 잘한것으로 인정이 안되는지 도무지 이해가 안가는 사람입니다. 한국일보 논설위원의 수준이 이 정도인가 봅니다. 마치 폭동이 일어나기를 바라는 사람 같습니다.

    04-01-2020 08:24:21 (PST)
  • hyanglee

    당신이 말하는 그 폭동이 왜 미국안에서는 일어나지 않을거라고 생각하나? 항상 다른 잡지 쪼가리에서 주서 읽은 몇 줄 늘어 놓지 말고 당신 생각을 직접 짜 써보시오. 특정 종교를 추종하는 바탕위에서 어정쩡 짜집기로 헛된 행간만 잔뜩 늘여 놓은 아무 알맹이 없는 소아적 구시대 타령은 이제 그만 하시지요.

    03-31-2020 17:02:04 (PST)
  • caseybaik

    The worst has yet to come!)‘ Has plus pp. 1.The worst has not yet come! 2.The worst is to come. 3.The worst is coming. 영어엔 법칙이 있는데, 이것 모르면 영어박사증 100장 따도 헷갈리는것이 영어! 영어동사한개는 48개의 다른 시간구성으로 이루어져 있슴! 이것 해결못하면 미국백년살아도 영어못함! 2ㅔ3세들이 미국영어진입못하는 것이 이것 때문! 음악으로 말하면 다장조만 연주하는것과 같음,

    03-30-2020 17:48:22 (PST)
  • caseybaik

    The worst has yet to come!. 중학교 영어실력도 안되네요! 이런 영어는 창작인가요? Has plus pp 이외엔 답이아님!

    03-30-2020 17:38:55 (PST)
1
2


많이 본 기사

이전 다음
1/5

오피니언

이전 다음
1/3

지사별 뉴스

주간운세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