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적응인가 절멸인가

댓글 2 2023-07-14 (금) 권정희 논설위원
건전한 댓글 문화 운영 원칙

댓글 안에 당신의 성숙함도 담아 주세요.

'오늘의 한마디'는 기사에 대하여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남의 생각을 들으며 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그러나 간혹 불건전한 내용을 올리시는 분들이 계셔서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운영원칙을 적용합니다.

1. 댓글 삭제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아래에 해당하는 내용이 포함된 댓글이 발견되면 예고없이 삭제 조치를 하겠습니다.

  1. 타인에 대한 욕설 또는 비방
  2. 인신공격 또는 명예훼손
  3. 개인정보 유출 또는 사생활 침해
  4. 음란성 내용 또는 음란물 링크
  5. 상업적 광고 또는 사이트/홈피 홍보
  6. 불법정보 유출
  7. 같은 내용의 반복 (도배)
  8. 지역감정 조장
  9. 폭력 또는 사행심 조장
  10. 신고가 3번 이상 접수될 경우
  11. 기타 기사 내용과 관계없는 내용
2. 권한 제한

불건전한 댓글을 올리거나, 이름에 비속어 및 상대방의 불쾌감을 주는 단어를 사용, 유명인 또는 특정 일반인을 사칭하는 경우 이용에 대한 차단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차단될 경우, 일주일간 댓글을 달수 없게 됩니다.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욕설 등 법률에 위반되는 댓글은 관계 법령에 의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으니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Close

x
0 /300자

2건의 의견이 있습니다.

  • oscur

    늘 기후 장사치들은 그럴 것이다로 시작. 기후 사기꾼, 알 고어는 2013년엔 북극의 얼음이 다 녹아 ice free zone이 된다고 목청껏 외쳐 돈을 벌었다. 그 덕택에 자가용 비행기를 타고 다니며 기후변화에 더더욱 일조를 했다. 기후변화는 신의 영역. 이 작은 은하계 안에도 지구같은 별이 4척억개까지 존재한다는데 무슨 재주로 기후를 되돌려 놓겠는가? 지구도 일회용 반창고

    07-14-2023 13:54:43 (PST)
  • wondosa

    이느므 트 트당 공화당만 정상적인 상식적인 영혼이있다면 별문제없이 미쿡에서부터 우리모두가 좀더 협조하고 노력해서 지구를 일류 사람들의생활방식을 조심해 더쾌적한 삶의터전을 더 오래 유지할수있을텐데도 요노므들은 오느 자기 우리박에모르니 요모양 요꼴로 변하는 콩가루집안 미쿡 이 미쿡이 럴마나갈것인가는 아무도 모르지만 더 빠르게 망가질거라는건 너도 나도 모두가 느끼며 매일을 격고 보면서 살고 있다 생각이 드는군요.

    07-14-2023 05:35:38 (PST)
1


 

많이 본 기사

이전 다음

남가주 날씨(°F, 화씨)

오늘의 환율

FreeCurrencyRates.com

오피니언

이전 다음
1/3

지사별 뉴스